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日100세 작가 "일본은 낡았다, 한국이 아시아 지도자 돼야" 07-04 17:03

(서울=연합뉴스) 일본 작가 도미야마 다에코(富山妙子·100)는 "앞으로의 아시아에서 한국이 하나의 새로운 지도자가 되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국 민주화 운동을 지원하고 알린 공적을 인정받아 한국 정부로부터 최근 국민포장을 수상한 것을 계기로 연합뉴스 인터뷰에 응한 도미야마 작가는 한국의 민주화 운동이 "새로운 아시아를 찾아내는 움직임"이었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는데요.

그는 "한국에서 벌어진 일은 아시아에서 일어난 것"이라며 한국 사회가 걸어온 길은 결코 고립된 것이 아니었다고 풀이했습니다.

도미야마의 발언을 영상으로 직접 들어보시죠.

<제작:왕지웅·남이경>

<영상:도미야마 다에코 가족 제공>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