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접종률 높은 국가들 코로나 확진자 급증…중국산 백신 때문? 06-24 11:22

(서울=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서 벗어나기 위해 중국산 백신을 도입한 국가들이 실제로는 큰 효과를 보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뉴욕타임스(NYT)는 23일(현지시간) 몽골과 바레인, 세이셸, 칠레 등 접종률이 세계 정상급으로 꼽히는 국가의 코로나19 발생 상황을 전했습니다.

정부의 적극적인 독려와 국민의 호응에 힘입어 이들 국가에서 2차 백신 접종까지 완료한 성인 비율은 50~68%에 달했는데요.

그러나 몽골과 바레인, 세이셸, 칠레는 지난주 세계에서 코로나19가 가장 많이 발생한 상위 10개국 안에 포함됐습니다.

이들 국가는 중국산 백신 시노팜과 시노백을 국민에게 접종했는데요.

중국산 백신의 예방효과는 화이자나 모더나 등 미국이 개발한 백신에 비해 충분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시노팜과 시노백은 예방효과가 각각 78.1%와 51%라고 발표했지만, 임상과 관련한 자세한 자료를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한편 중국 외교부는 성명을 통해 이들 국가에서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것과 중국 백신과의 연관성을 찾을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박혜진·최수연>

<영상: 로이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