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전 여친 '나체사진 협박' 아역배우 출신 승마선수 집행유예 06-18 12:35

(서울=연합뉴스) 나체 사진을 유포하겠다며 옛 연인을 협박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아역배우 출신 승마선수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인천지법 부천지원 형사1부(엄철 부장판사)는 18일 선고 공판에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촬영물 등 이용 협박 등 혐의로 구속기소 된 승마선수 A(28)씨에게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는데요.

또 A씨에게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강의 수강을 명령했습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타인의 신체를 촬영하고 협박했고, 공갈미수·사기·상습도박·폭행 등을 범했다"며 "피고인의 범행 경위와 수법·죄질이 매우 좋지 못한 점과 피해자가 상당한 정신적 고통을 받았다는 점에서 피고인을 엄하게 처벌해야 한다"고 판단했는데요.

다만 "피해자와 합의해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과 초범인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왕지웅·남궁정균>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