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서울시, 21~23일 '조선 의정부' 유적현장 공개 06-14 22:30


서울시가 오는 21일부터 사흘간 조선 시대 최고 행정기관이었던 의정부의 유적 현장 공개를 하루 3차례에 걸쳐 진행합니다.


오는 15일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시스템으로 선착순 사전 예약신청을 받고 매회 20명이 참여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2013년 광화문 일대에서 의정부 터를 처음 확인하고, 7년여에 걸친 학술연구와 발굴조사를 거쳐 도심 속 역사문화 공간으로 조성 중입니다.


의정부 터는 지난해 9월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