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민주당 의원 부동산 거래 전수조사서 12명·16건 적발 06-07 18:17

(서울=연합뉴스) 국민권익위원회가 7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의원과 그 가족들의 부동산 거래를 전수조사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김태응 국민권익위원회 부동산거래 특별조사단장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하고 조사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김 단장은 "부동산 거래 및 보유 과정에서 법령 위반 의혹 소지가 있는 사례는 국회의원과 그 가족을 포함한 기준 총 12명, 16건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의혹이 확인된 12명 중 6명은 민주당 의원 본인이며, 나머지 6명은 의원의 배우자를 비롯한 가족입니다.

16건 가운데 2건은 3기 신도시와 인근 지역 관련 의혹으로 드러났습니다.

유형별로는 ▲부동산 명의신탁 의혹(6건) ▲업무상 비밀이용(3건) ▲농지법 위반(6건) ▲건축법 위반(1건)입니다.

권익위는 의혹이 제기된 민주당 의원들의 실명은 물론, 장소나 사례를 구체적으로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이번 조사는 지난 3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태에 따른 민주당 측의 요청에 따라 민주당 소속 국회의원 174명과 그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 등 총 816명을 대상으로 지난 7년간 부동산 거래내역 전체를 대상으로 이뤄졌습니다.

권익위는 이번에 확인된 의혹을 경찰 국가수사본부를 중심으로 하는 정부합동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송부했으며, 민주당에도 조사 결과를 통보할 계획입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전석우>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