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P4G 정상회의에 등장한 평양 지도 논란…靑 "외주업체 실수" 05-31 18:05

(서울=연합뉴스) 한국이 처음으로 개최한 환경 분야 다자 정상회의인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개회식에서 개최지를 소개하는 영상에 서울이 아닌 평양의 지도가 등장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30일 서울 동대문디지털플라자에서 열린 개회식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의 개회사 직전에 개최지 및 참여국을 소개하는 영상이 나왔는데요.

해당 영상은 한반도에 맞춰져 있던 화면이 '줌 아웃'을 하며 지구 전체를 조망하는 방식으로 구성됐는데, 그 출발점이 서울이 아닌 평양 능라도로 돼 있습니다.

이에 대해 청와대 측은 31일 "정부는 외부업체에 오프닝 영상 제작을 맡겼다"며 "그 제작 과정이 제대로 스크리닝이 되지 않았다"고 해명했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