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하루 만에 다시 600명대…부처님오신날 확산 우려 05-19 11:20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 만에 또 600명대로 올라섰습니다.

개별 접촉을 통한 확산세가 두드러진 가운데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주요 사찰과 관광지에도 인파가 몰릴 것으로 우려되는데요.

방역 당국은 어르신들의 백신 접종 참여를 거듭 당부하고 있습니다.

보도국 연결합니다. 김장현 기자.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어제 하루 654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13만3,471명이 됐습니다.

하루 전보다 126명 늘어나 하루 만에 600명대로 올라섰습니다.

해외유입 17명을 뺀 국내 감염자는 637명으로, 주 중반으로 접어들면서 확진자가 다시 늘어나는 양상입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이 427명, 비수도권이 210명입니다.

시도별로는 서울 245명, 경기 159명, 부산과 울산 각 27명, 경북 24명, 대구 23명, 충북 21명 등으로 전국 모든 시도에서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개별 접촉을 통한 감염 비율이 최고치인 46%를 기록해 감염 고리를 끊어내기가 더 힘들어진 상황인데요.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사찰은 물론 관광지에도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고 변이 바이러스의 전국적인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반면 휴일에도 방역 요원들의 노력은 계속되고 있다며 종교활동이나 외출 시에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완치돼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606명 늘어 누적 12만 3,237명, 위중증 환자는 148명, 사망자는 8명 늘어 누적 1,912명이 됐습니다.

한편 백신 1차 접종을 한 사람은 375만 9,058명으로 인구 대비 7.3%이고, 2차 접종까지 마친 사람은 118만281명으로 인구의 2.3%입니다.


오는 22일부터는 7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시설 이용·입소·종사자 대상 화이자 백신 신규 1차 접종이 재개되는데요.


오늘(19일) 새벽 화이자사와 직계 약한 코로나 백신 43만8,000회분, 21만9천 명분이 추가로 인천공항으로 도입돼 현재까지 국내에 인도된 직계약 물량은 331만2,000회분입니다.

현재까지 60∼74세 어르신들의 접종 예약률은 49.5%인데요.

어르신의 경우 접종 예방으로 인한 효과가 특히 큰 만큼, 접종을 거듭 독려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