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바이든 "6주동안 백신 8천만회분 해외지원"…그럼 한국은? 05-18 12:23

(서울=연합뉴스) 미국이 외국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6월 말까지 미국 정부가 승인한 코로나19 백신 2천만회 접종분을 해외에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는 추가 지원되는 분량이며 화이자, 모더나, 얀센 등 3종의 백신입니다.

미국은 이미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6천만 회분의 해외 공급을 밝힌 바 있습니다. 모두 합산하면 미국이 6월 말까지 해외로 보내는 백신이 8천만 회 접종분으로 늘어납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발표는 오는 21일 워싱턴DC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나왔습니다. 한국이 추진해온 한미 '백신 스와프'에 청신호가 켜졌다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백신 지원 대상에 한국도 포함될지 관심입니다.

우리 정부는 미국에서 여분의 백신을 공급받은 뒤 나중에 갚는 백신 스와프를 추진해 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로이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