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극단 선택한 딸과 딸 친구…의붓아버지 구속영장은 세번째 반려 05-14 17:22

(서울=연합뉴스) 충북 청주에서 숨진 여중생 중 1명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남성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이 검찰에서 또다시 반려됐습니다.

14일 청주청원경찰서에 따르면 A씨의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에 대한 구속영장에 대해 검찰이 재차 보강수사 지휘를 내렸는데요. 지난 3월 두 차례에 이은 세 번째 반려입니다.

검찰은 피해자와 주변인 진술이 일부 엇갈리는 등 일관성과 신빙성이 다소 결여돼 해당 부분을 좀 더 살펴보라는 취지로 보완 수사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친구인 여중생 B양과 C양은 지난 12일 오후 5시 11분께 청주시 오창읍 아파트 화단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두 사람 모두 숨졌습니다.

현장에서는 유서 형식의 메모가 발견됐으나,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는데요.

앞서 경찰은 지난 2월 B양이 C양의 의붓아버지 A씨로부터 성범죄 피해를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해 수사를 진행해왔습니다.

경찰은 C양의 학대 정황도 확인해 수사 중이었는데요.

경찰은 지난 3월 가해자로 지목된 A씨에 대한 체포영장과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기각됐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김해연·문근미>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