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현장연결] 문대통령·與 신임 지도부 간담회 결과 브리핑 05-14 14:42


더불어민주당 신임 지도부가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으로 오늘 청와대에서 간담회를 가졌습니다.

인사청문회 제도 개선, 부동산 정책 보완, 코로나19 방역 대책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간담회 결과 브리핑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고용진 /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오늘 간담회는 청와대의 초청으로 신임 지도부와의 티타임 형식으로 오전 11시부터 12시 30분까지 당초 예정보다 길게 이루어졌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송영길 대표의 공개 발언 후 비공개로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윤관석 사무총장의 당 운영 계획과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의 경제 동향과 전망 반영 및 백신 수급 방향에 대한 브리핑이 있었습니다.

이어 송영길 대표, 윤호중 원내대표 등 신임 지도부는 다음과 같은 내용을 중심으로 대통령께 건의하였습니다.

첫째, 백신 접종 노쇼 예방을 위한 방안을 제안하였습니다.

코로나 초기 당시 마스크 수급을 위한 앱을 개발해 상용화했던 것처럼 시스템 개발을 요청했습니다.

또한 백신 접종 예약이 고령자 측에서 더욱 손쉽게 들 수 있도록 시스템 점검도 건의하였습니다.

둘째, 백신 접종 속도가 빨라짐에 따라 3분기 경제 호전 여건이 마련되고 있으므로 당은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내년 예산 관련 대책을 정부와 긴밀히 의논할 것이고 대통령께서도 재정이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재정 당국에 각별히 지시해 달라 건의했습니다.

셋째, 청년 세대를 위한 주택 정책을 강화해 달라는 건의도 있었습니다.

넷째,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변이 바이러스 발생 대비한 여러 대책이 필요하고 토종 백신 개발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토종 백신 개발과 관련 백신 선구매와 같은 파격적이고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다섯째, 4주년 대통령 특별연설처럼 남은 기간 동안 대통령께서 국민과의 소통의 기회를 늘려주시면 좋겠다는 의견도 전달하였습니다.

당 지도부는 대통령께 다음 주에 예정된 한미 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 뒷받침하겠다는 인사도 전했습니다.

대통령은 마지막으로 대선에서는 당이 주도하여 미래 비전을 제시할 것을 제시하시며 당정청이 하나로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목표를 제시하고 정책 마련에 힘써달라고 당부하셨습니다.

이상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