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권익위, 공직자 투기의혹 55건 접수…국회의원 포함 05-06 13:13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 3월 4일부터 공직자 직무 관련 투기행위 집중신고기간을 운영한 결과, 55건의 투기 의혹을 접수했다고 밝혔습니다.


투기 의혹이 제기된 사람들 중에는 지방자치단체장, 지방의원, 한국토지주택공사 직원과 국회의원도 포함됐습니다.


유형별로는 내부 정보를 이용한 투기 의혹이 35건으로 가장 많았고, 제3자에게 특혜를 제공한 의혹과 농지법 위반 의혹도 신고됐습니다.


권익위는 신고사례 중 9건을 정부합동특별수사본부에 이첩했고 1건은 대검찰청에 송부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