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한강공원 사망 대학생 눈물속 발인…"같이 놀아줘서 고맙다" 05-05 14:59

(서울=연합뉴스) 서울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 씨(22)의 장례 절차가 5일 마무리됐습니다.

이날 오전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서 치러진 발인식에는 유족과 고인의 친구들을 포함해 2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손정민 씨의 영정에는 친구들이 가져온 캐릭터 인형과 편지, 과일주스가 놓여 있었는데요.

편지를 낭독한 그의 친구는 "마음 한편을 밝게 비추는 정민이의 밝은 미소가 다른 곳을 비추러 잠시 갔다"며 "다시 만날 때에는 웃는 표정이었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눈물을 터트리고 말았는데요.

아버지 손현(50)씨는 "친구들이 너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아빠는 들었다. 내가 그런 놈을 얻으려고 살았다"며 "나는 늘 네가 선물이라고 생각했다. 네가 우리 가족에게 왔던 시간이 짧은데 넌 참 많은 것을 줬고 인생이 살만하다는 것을 알려줬다"고 말했습니다.

손씨의 관은 가족과 친구들의 오열 속에 병원을 출발했고 이어 인근 잠원동 성당에서 장례미사를 가졌습니다.

손현 씨는 앞서 블로그를 통해 "행복이라는 것을 알려준 아들이었다"며 고인을 추모해준 사람들에게 감사를 표하기도 했습니다.

손씨의 사인을 밝혀달라며 지난 3일 시작된 청와대 국민청원은 이날 정오 기준 30만9천여 명의 동의를 얻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왕지웅·남궁정균>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