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휴일 맑고 포근·공기 깨끗…큰 일교차 주의 04-18 14:54


[앵커]

휴일인 오늘 미세먼지 없이 전국이 맑고 포근합니다.

다만 해가 지면 날이 금세 쌀쌀해지면서 일교차가 크게 벌어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한가현 캐스터.

[캐스터]

경복궁에 나와 있습니다.

파란 하늘 아래 연두색 나뭇잎들이 펼쳐지면서 고궁을 더 아름답게 만들고 있습니다.

마스크 쓰고 나온 시민들은 연신 셔터를 눌러대면서 여유로운 봄날을 만끽하고 있는데요.

맑은 하늘 아래 봄볕은 더 강해지겠습니다.

기온은 더 오르고 있습니다.

어제보다 낮 동안 기온이 더 올라 있어서 포근함을 느낄 수 있는 오후입니다.

현재 서울이 14.1도, 창원은 16.7도를 보이고 있고요.

낮에는 온화하겠지만 밤이 되면 기온은 크게 떨어집니다.

일교차가 15도 안팎으로 금세 벌어지니까요.

겉옷은 꼭 챙겨주시는 게 좋겠습니다.

어제 전국을 뒤덮은 황사가 물러나고 공기는 다시 깨끗해졌습니다.

먼지 걱정 없는 하루가 될 텐데요.

전국이 미세먼지 농도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고 있습니다.

내일도 미세먼지 없이 공기는 깨끗하겠습니다.

계속되는 맑은 날씨에 건조특보는 확대되고 있습니다.

강원 동해안 지역을 비롯해 충북과 대구, 울산 등 영남지역에도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전국 각지에서 크고 작은 산불이 잇따르는 만큼, 작은 불씨도 한 번 더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이번 주, 비 소식 없이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큰 일교차는 계속해서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