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모텔 전전한 뇌출혈 2개월 여아…"결국 이런 일이 났네요" 04-14 17:42

(서울=연합뉴스) 인천의 한 모텔에서 뇌출혈 상태로 생후 2개월 여아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 중인 가운데 이 아이가 태어났던 모텔의 주인은 14일 안타까움을 나타냈습니다.

주인 박모(67)씨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지난해 여름부터 어린아이를 데리고 20번 넘게 하루 이틀씩 모텔에 와서 지냈다"며 "모텔에서 아이까지 낳아 동사무소에 여러 번 연락해 '큰일 날 것 같다'고 '꼭 도와달라'고 했는데 결국 이런 일이 났다"고 혀를 찼습니다.

해당 모텔은 전날 0시 3분께 의식이 없는 상태로 인근 종합병원 중환자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는 생후 2개월 된 A양이 태어난 곳입니다.

A양은 지난 2월 16일 오전 이 모텔 객실 안 화장실에서 태어났는데요.

당일 친부 B(27)씨의 전화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원들이 탯줄을 자르고 A양과 그의 어머니인 산부 C(22)씨를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습니다.

당시 객실로 올라갔던 박씨는 출동한 소방대원들에게 동사무소에 연락해 가족을 도와줄 것을 몇 번이나 당부를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양은 13일 인근 다른 모텔에서 아버지 B씨, 오빠와 함께 지내던 중 뇌출혈 상태로 발견됐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