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클릭] 내일 찬바람 쌩쌩…역대 가장 늦은 한파특보 04-13 22:42


내일은 따뜻한 겉옷을 챙기시는 게 좋겠습니다.

비구름대는 동쪽으로 완전히 빠져나갔고요.

북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왔습니다.

찬 바람이 쌩쌩 불면서 4월 중순에 때아닌 꽃샘추위가 찾아왔는데요.

역대 가장 늦게 한파주의보도 내려졌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도를 비롯해 내륙 곳곳으로 오늘보다 기온이 10도 이상 크게 내려갈 것으로 보여 한파특보가 내려진 건데요.

바람도 강해서 체감온도는 더 낮겠습니다.

서울은 3도, 대관령은 영하 5도까지 내려가겠고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많겠습니다.

개화기에 농작물 피해 입지 않도록 대비 잘해주셔야겠습니다.

내일은 낮에도 찬 바람이 불어 서늘할 텐데요.

서울은 14도 선에 머무는 데 그치겠고요.

모레 아침까지도 서리가 내릴 수 있습니다.

전국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특히 서해안과 제주, 강원 산지로는 바람이 더욱 강하겠습니다.

해상에서도 내일 오전까지 강한 바람과 함께 제주 해상에서 최고 4m까지 높게 일겠습니다.

선박 안전사고에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이번 주 금요일에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과 전북지역에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주 공기는 깨끗하겠지만, 기온이 크게 오르지 못하겠습니다.

일요일부터 다시 따스해질 전망입니다.

날씨클릭이었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