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한낮 서쪽 포근, 동쪽 선선…건조특보 확대 04-09 13:05


[앵커]

오늘 낮 동안 서쪽 지방은 포근하겠고, 동쪽은 선선하겠습니다.

건조함은 나날이 심해지고 있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고즈넉한 덕수궁의 분위기와 함께 봄기운도 잔뜩 느껴지고 있습니다.

궁 안 곳곳에 핀 봄꽃들이 화사한 분위기 자아내고 있고요.

아직은 파란 나뭇잎들도 봄의 매력을 한층 더하는 것 같습니다.

오늘 낮에도 서쪽 지방은 포근하겠습니다.

서울 19도, 대전 20도, 광주 21도까지 오르겠고요.

반면 동쪽은 동풍의 영향으로 선선하겠습니다.

속초 11도, 대구 14도 등 예년 수준을 많게는 5, 6도가량 밑돌겠습니다.


오늘도 미세먼지 걱정 없겠고요.

대체로 맑겠는데요.

오후부터 저녁 사이 영남지역은 5-10mm의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한편, 건조함은 나날이 심해지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11시 기해, 건조특보는 또 한 번 확대됐고요.

서울을 포함한 내륙 곳곳에 발효 중입니다.

내일은 모처럼 주말에도 맑은 하늘과 함께 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동시에 대기의 메마름이 심해질 수 있겠고요.

모레 일요일도 뚜렷한 비 소식 없이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다음 주 월요일과 화요일 사이에는 전국적으로 건조함을 달래줄 단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덕수궁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