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전국 흐리지만 포근한 휴일…동해안 너울 주의 03-07 09:28


아직은 공기가 차갑고 쌀쌀하죠.

한낮엔 10도 안팎까지 기온이 오르면서 초봄처럼 포근하겠고요.

대기 확산 원활해서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 수준으로 공기 질도 깨끗하겠습니다.

밤새 이어지던 동해안의 눈과 비는 모두 그쳤습니다.

다만 눈이 쌓여있거나 길이 여전히 얼어있는 곳이 많아서 미끄럼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계속 주의해주시길 바랍니다.

또, 동해안과 제주 해안으론 높은 파도가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들 수 있어서 해안가로 가까이 가지 않는 게 좋겠습니다.

현재 시각 기온 보시면 서울 영상 4.3도, 원주 4.5도, 창원 4.8도 보이고 있고요.

한낮에는 서울이 11도, 안동 10도, 창원 11도까지 오르겠습니다.

강원 영동지역은 강릉 8도로 10도를 밑돌면서 쌀쌀하겠습니다.

당분간 아침과 낮의 기온 차가 크겠습니다.

두꺼운 옷 한 벌보단, 얇은 옷을 여러 겹 겹쳐 입어서 시간대에 맞게 체온조절 잘해주시길 바랍니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엔 충남과 호남지역을 중심으로 산발적인 빗방울 정도만 떨어지겠고요.

이후 맑은 날씨가 이어지다가 주 후반에 남부와 제주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