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필라델피아서 '램지어 규탄' 결의안 첫 채택 03-07 07:34


마크 램지어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의 '위안부 논문'을 규탄하는 결의안이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처음으로 채택됐습니다.


필라델피아 시의회는 한국계인 데이비드 오 시의원이 발의한 램지어 교수 논문에 대한 반박 결의안을 현지시간 4일 가결했습니다.


결의안은 램지어 교수의 논문이 역사적 합의와 증거에 모순된다면서 "극도로 부정확하고 수천 명의 피해 여성에 대한 모욕적인 이야기"라고 규정했습니다.


미국 내 인구 규모 6위 대도시인 필라델피아에서 램지어 교수의 논문을 콕 집어 공개 규탄을 결의한 만큼 이번 사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