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기성용 "축구인생 걸고"…성폭력 제보자들은 침묵 02-25 22:32


축구 스타 기성용으로부터 초등생 시절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한 제보자들이 대리인을 통해 "더 이상 폭로를 이어가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피해자라고 주장한 이들 중 적어도 한 명이 과거 후배들에게 성폭력을 저지른 가해자라는 주장이 나왔기 때문입니다.


이에 앞서 기성용은 자신의 SNS를 통해 "결코 그러한 일은 없었으며, 축구 인생을 걸고 말씀드린다"면서 "고통받는 가족들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동원해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