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김진욱 "무슨 일 있어도 임기 지킬것…대통령과 핫라인 없어" 02-25 16:50

(서울=연합뉴스)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은 25일 향후 공수처가 전·현직 대통령의 비위 등 정치적 사건을 수사할 때 받을 수 있는 외압과 관련, "무슨 일이 있어도 임기를 지키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김 처장은 이날 오전 열린 관훈포럼 토론회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처럼 사퇴하라는 외압이 있을 수 있다'는 지적에 "찬반 진영이 나뉠 수 있겠지만 중립성을 지키기 위해 양쪽 의견을 공개된 자리에서 공평하게 들으며 소통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는데요.

그는 대통령의 수사 개입 가능성에 대해 "핫라인은 현재도 없고 앞으로도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대통령이 비공개로 식사를 한 번 하자면 응할 것이냐'는 질의에는 "그런 요청은 없을 것"이라고 일축했습니다.

김 처장은 '1호 사건' 선정과 관련해 "중립성을 의심받지 않는 사건을 하려고 한다"며 선거를 앞두고 영향을 미칠 만한 사건도 최대한 피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이 공수처 수사 대상이 될 수 있느냐'는 질문엔 "구체적인 사건에 대해 이 자리에서 말씀을 드릴 수 없다"며 "공수처법에 규정된 수사 대상에 해당한다면 수사권이 있을 것"이라고 원론적으로 답했습니다.

이날 토론회는 김 처장이 취임한 뒤 처음으로 공개 석상에서 공수처 전반에 대해 답하는 자리로, 110분가량 진행됐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김해연·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