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MB정부 '자원개발 펀드'에 한전 133억원 날려 02-23 13:09


이명박 정부의 해외자원개발 1호 펀드인 '트로이카펀드'가 지난해 12월 15일 만기 도래로 자동해산 했습니다.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한국전력은 지난달 15일 열린 이사회에서 '트로이카펀드' 자동 해산을 보고했습니다.


이 펀드는 이명박 정부 시절 해외자원개발 사업을 위해 설립한 사모펀드로 한전은 발전 연료 안정적 확보를 명분으로 전체 지분의 3.7%인 133억원을 출자했습니다.


해당 펀드는 미국 텍사스 가스전 인수 사업 등에 투자했으나 가스 가격 하락으로 큰 손실을 내 한전 역시 투자금을 회수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