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빚투에 신용대출 사상 최대 급증…가계빚 1,726조 02-23 12:23


지난해 4분기 부동산, 주식 투자 수요 급증으로 가계 빚이 40조원 넘게 늘며 전체 가계빚이 1,700조원을 넘어섰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가계신용 잔액은 1,726조1,000억원으로 3분기 말보다 44조2,000억원 늘었습니다.


이는 3분기 증가액, 44조6,000억원보다는 적지만 분기 증가폭으로 역대 3위에 해당합니다.


가계대출은 통계 작성 이래 최대인 44조5,000억원이 늘었고 이중 신용대출이 대부분인 기타대출이 24조2,000억원 늘며 역대 최대 증가폭을 보였습니다.


주택담보대출 증가액은 전분기보다 2조3,000억원 늘어난 20조2,000억원이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