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톡톡] 대기 건조 무척 심해…내일까지 추위 이어져 02-23 11:20


봄의 길목에서 다시 한파가 찾아왔습니다.

추운 아침, 날씨 톡톡 입니다.

밤사이 기온이 크게 떨어졌고요.

피부에 닿는 공기가 확연히 달라졌습니다.

오늘은 센치한 버스에 '춥다 추워' 함께 하시죠.

오늘 아침 출근길, 며칠만에 다시 두꺼운 옷을 꺼낸 분들이 많았을 텐데요.

sns를 살펴보니까요.

이분께서는 '다시 패딩 꺼냈다. 언제까지 추운거야'라고 남겨 주셨습니다.

오늘 아침 서울은 영하 3.1도까지 떨어지면서, 어제보다 10도 이상 낮았습니다.

한낮에도 5도까지 오르는데 그칠 텐데요.

내려져 있던 한파 특보는 모두 해제가 됐지만, 이번 추위는 내일까지 이어지겠고요.

이후에는 기온이 차츰 오르면서 다시 포근해지겠습니다.

오늘 전국이 맑고, 미세먼지 걱정 없이 공기질도 깨끗하지만, 문제는 건조한 대기입니다.

최근 빈번하게 산불이 발생하고 있죠.

건조함이 무척 심해서 작은 불씨도 크게 번질 수 있는 환경입니다.

오늘 오전, 서울을 포함한 곳곳으로 건조특보는 더 확대됐습니다.

경각심을 갖고 불씨 관리 잘해주시고요.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 하셔야겠습니다.

다가오는 목요일에는 전국 곳곳에 비소식이 있고요.

제주는 주말 오전까지 길게 이어지겠습니다.

3월 첫날에는 전국적으로 비소식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날씨톡톡이었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