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나경원 "또 그만둘까 걱정"…오세훈 "원내대표때 뭐했나" 02-23 06:19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나경원, 오세훈 후보가 TV토론에서 날 선 신경전을 벌였습니다.

먼저 오 후보를 겨냥한 나 후보는 "2011년 무상급식 주민투표 때 스스로 내팽개친 시장직을 다시 구한다는 것이 명분이 있겠느냐"며 또 다시 그만두는 게 아닌지 걱정된다고 말했습니다.

오 후보는 "나 후보가 원내대표 시절 아무것도 얻어낸 게 없다"며 국민께 책임을 느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받아쳤습니다.

공방은 공약의 재원 문제를 놓고도 이어졌습니다.

오 후보가 "현금 푸는 공약을 제일 많이 했는데, 위험선을 넘어선다"고 비판하자 나 후보는 꼼꼼히 계산해본 결과 재원 마련이 가능하다고 받아쳤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