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위안부 망언' 교수 "능력 있는 재일교포, 일본인으로 귀화" 02-18 14:11

(서울=연합뉴스) 위안부 피해와 간토 대지진의 조선인 학살을 왜곡한 마크 램지어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가 재일교포의 차별까지 정당화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연합뉴스가 17일(현지시간) 입수한 램지어 교수의 논문 '사회 자본과 기회주의적 리더십의 문제점: 재일한국인의 사례'는 일본인이 재일교포를 차별하는 것은 재일교포 탓이라는 주장을 담고 있습니다.

지난해 10월 발표된 이 논문에서 램지어 교수는 일제시대에 일본으로 건너간 조선인들을 읽지도 못하고, 덧셈과 뺄셈도 못 하는 하등 노동자로 묘사하며 조선으로 돌아가겠다는 생각에 일본 사회에 동화하겠다는 노력도 하지 않고 일본인들과 갈등을 빚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문근미>

<영상 : youtube_Harvard Law School>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