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김종인 "안철수 서울시장 집착…몸 달아해 안타깝다" 01-27 15:47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에 대한 입장을 밝히면서 야권이 오는 4월 7일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승리할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신년 기자회견에서 안철수 대표와의 '야권 후보 단일화'에 대해 "시간을 많이 가질 필요가 없다"며 "단일후보 만드는 데 일주일 정도면 된다"고 강조했는데요.

안 대표가 국민의힘 입당을 타진했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선 "그런 제의를 받아본 적도 없고, 지금까지 (안 대표의) 태도를 봐선 그런 일이 일어나리라고 상상도 하지 않는다"라고 일축한 뒤 "너무나 서울시장 후보가 된다는 것에 집착하는 사람이 몸이 달아하는 것을 보면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오세훈·나경원 전 의원 등 지난해 4월 총선에서 낙선한 인사들이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데 대해선 "노무현 대통령 같은 사람도 선거에서 떨어지고 대통령에 당선됐다"고 문제될 게 없다는 인식을 보였습니다.

차기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서는 "관심이 없다"고 잘라 말하며 "윤 총장이 대권후보가 될지는 나중에 지켜봐야 할 일"이라고 다소 냉담한 반응을 보였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박혜진·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