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수수료 지연·비용 전가…택배사 갑질 75건 접수 01-18 21:36


정부가 택배업계의 불공정 행위를 파악하기 위한 특별제보 기간을 운영한 결과 수수료 편취와 지연지급, 영업점의 비용 전가 행위 등이 대거 확인됐습니다.

국토교통부와 공정거래위원회 등은 지난 연말 모두 75건의 불공정 사례들이 신고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주요 사례로는 수수료를 두 달 뒤 지연 지급하거나 산재보험 명목으로 수수료를 삭감하는 행위, 택배 분실·훼손 시 비용을 택배기사에게 일방적으로 떠넘기는 행위 등이 접수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