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기준치보다 표면온도 높은 발열조끼 4개 제품 리콜 01-18 21:32


보조 배터리로 보온성을 높이는 발열 조끼 중 일부 제품의 표면온도가 안전기준인 50도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이 발열 조끼 10개 제품을 대상으로 보온성과 안전성 등을 평가한 결과, 네파세이프티와 스위스 밀리터리, K2, 콜핑 등 4개 제품의 발열 부위 표면온도가 3단계에서 최고 63도까지 올라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조사들은 소비자원에 해당 제품을 리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