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박근혜, 징역 20년 최종 확정…지지자들 반발 "대한민국 법치 사망" 01-14 14:49

(서울=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과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 등에 대한 대법원 상고심에서 징역 20년형이 최종 확정됐습니다.

2017년 4월 구속기소 된 지 3년 9개월 만에, 2016년 10월 최순실의 태블릿PC 공개로 국정농단 사건이 촉발된 지 4년 3개월 만입니다.

14일 대법원 3부(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기소된 박 전 대통령의 재상고심에서 징역 20년·벌금 180억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박 전 대통령은 새누리당 공천 개입 혐의로 이미 확정된 징역 2년을 더해 총 22년의 징역형을 살게 됐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재상고심이 확정되자 지지자들은 반발했습니다.

대법원 밖에서는 태극기혁명국민운동본부 관계자들과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현수막을 펼쳐들고 시위를 벌이며 "끝까지 투쟁해 박근혜 대통령과 자유대한민국을 지키겠다"면서 '박근혜 석방' 구호를 외쳤습니다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는 취재진에게 "이것은 대한민국 법치 사망이다. 자유민주주의 체제가 무너졌다"며 "반드시 역사의 심판을 받을 것이다"고 비판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전석우>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