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30초뉴스] '정인이'로 돈벌이 나선 사람들…굿즈에 가게 홍보까지 01-06 15:02


양부모의 학대로 숨진 16개월 입양아 '정인이 사건'이 국민적 공분을 사는 가운데 이 사건을 돈벌이 수단 등으로 악용하는 사례가 나타나 비난이 일고 있습니다. 오늘(6일) SNS에는 '정인아 미안해'라는 문구가 적힌 티셔츠, 가방, 모자, 휴대폰 케이스 등을 판매한다는 게시물이 올라왔습니다. 이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희생된 아이를 돈벌이 수단으로 쓰다니 상술이 도를 넘었다"고 비판했고, 판매자는 비판 글이 이어지자 사과 글을 올리고 홈페이지는 운영을 중단했습니다. 현재 SNS상에서는 해시태그 '#정인아미안해' 챌린지를 통해 정인이의 죽음을 추모하고 있지만, 일부 이용자들이 게시물 유입을 늘리기 위한 목적으로 사건과 무관한 자신의 일상 사진이나 가게 홍보 등에 해시태그를 걸어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사례도 나타나고 있습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