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휴일 내륙 한파특보…건조주의보 확대

12-20 14:48


오늘 아침도 찬바람이 쌩쌩 불면서 많이 추우셨죠.

그래도 오늘 낮은 어제 같은 시각과 비교한다면 버틸만 한 추위입니다.

많은 곳들이 영상권으로 올라섰는데요.

예년 겨울과 비교한다면 여전히 춥지만 그래도 현재 기온을 자세하게 살펴본다면 서울은 0.5도, 대전은 3.5도, 광주 4.5도로 영상권으로 올라선 곳이 많습니다.

하지만 평년과 비교한다면 여전히 3도가량을 밑돌아 찬 기운이 강합니다.

이렇게 차고 건조한 바람이 지속적으로 불어오면서 대기는 갈수록 메마르고 있습니다.

건조특보가 경기도 일부와 서울 전 지역으로 확대된 만큼 불씨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셔야겠고요.

밤의 길이가 가장 긴 절기 동지인 내일까지도 아침 추위가 여전하겠습니다.

서울은 영하 6도, 춘천 영하 13도, 대구 영하 3도로 오늘보다는 덜하지만, 여전히 출근길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그래도 추위는 갈수록 힘을 잃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내일 낮부터 찬바람이 비교적 잦아들면서 화요일 아침기온 서울 기준 영하 1도까지 떨어지는 데 그치겠고요.

크리스마스 이브에는 전국에 눈 또는 비가 내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후 눈, 비구름이 물러가고 난 뒤에는 기온이 떨어지면서 크리스마스 당일부터는 날이 다시 추워지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