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조두순, '천인공노할 잘못했다' 반성"

12-12 11:19


오늘(12일) 출소한 아동 성폭행범 조두순이 "천인공노할 잘못을 했다"며 "피해자에게 사과하고 싶다"는 말했습니다.


조두순 담당 보호관찰관은 오늘 오전 경기도 안산 보호관찰소 앞에서 취재진에게 "조두순이 교도소에서 보호관찰소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앞으로 반성하며 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습니다.


조두순은 또 "오늘 이 정도로 사람들이 많이 모일 줄 몰랐고, 분위기도 이 정도일 줄 몰랐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 씨는 취재진이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느냐"고 묻자 뒷짐을 진 채 90도로 허리를 2번 숙였지만, 아무런 말은 하지 않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