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파우치에 '러브콜' 바이든 "그가 안전하다면 백신 맞겠다" 12-04 13:47

(서울=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코로나19 방역 사령탑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의 유임을 원한다며 두터운 신임을 드러냈습니다.

3일(현지시간) CNN방송 인터뷰에서 바이든 당선인은 파우치 소장의 유임과 더불어 그를 차기 행정부에서 자신의 최고 의학 자문역으로 임명하고 싶다는 뜻도 밝혔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은 "나는 그에게 과거 여러 대통령을 위해 그가 했던 것과 똑같은 역할을 맡아달라고 요청했고, 또한 최고 의학 자문역이 돼서 코로나 (대응)팀의 일원이 되어달라고 요청했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파우치 소장이 코로나19 백신이 안전하다고 한다면 자신도 기꺼이 코로나19 백신을 맞겠다고 말했습니다.

CNN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태스크포스(TF) 소속인 파우치 소장이 이날 바이든 당선인의 인수위와 만났다고 전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최수연>

<영상: 로이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