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전두환 동상' 훼손 50대 구속…법원 "도주 우려" 11-22 10:42


청주지법은 어제(21일) 오후 공용물건 손상 혐의를 받는 50살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진행한 뒤 "도주 우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A씨는 지난 19일 오전 10시 20분쯤 청주시 문의면 소재 청남대 안에서 전 전대통령 동상의 목 부위를 쇠톱으로 자르려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기지역 5·18 관련 단체 회원이라고 신분을 밝힌 A씨는 "전두환 동상의 목을 잘라 그가 사는 연희동 집에 던지려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