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프랑스 니스서 또 흉기 테러…최소 3명 사망, 1명은 참수 10-29 21:33


프랑스 남부 니스에서 현지시간 29일 흉기 공격으로 최소 3명이 사망하고 여러 명이 다쳤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용의자가 이날 오전 9시쯤 니스의 노트르담 성당 밖에서 흉기를 휘둘렀고 피해자 중 한 명은 참수를 당했다고 경찰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용의자는 경찰이 쏜 총에 맞고 부상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용의자는 체포된 뒤에도 아랍어로 "신은 가장 위대하다"고 계속 외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흉기 테러는 표현의 자유를 가르치던 중학교 교사가 지난 16일 이슬람 극단주의에 빠진 10대 청년에게 참수당한 지 채 2주가 안 돼 발생한 것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