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검찰, '김봉현 접대 의혹' 전직 검찰수사관 압수수색 10-24 11:14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제기한 검사 접대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로비 대상으로 지목된 전직 검찰 수사관을 특정하고 강제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남부지검 검사 향응·수수 사건 수사전담팀은 지난 21일 전직 검찰 수사관 A씨의 서울 강남구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해 업무용 PC 하드디스크 등 자료를 확보했습니다.


검찰은 김 전 회장의 또 다른 로비 대상으로 지목된 현직 검찰 수사관의 신원도 추가로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남부지검 인지수사부에서 근무하던 이 수사관은 문제가 불거진 이후 비 수사부서로 전보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