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날씨트리] 먼지 대신 찬바람…내일 기온 뚝, 올가을 첫 한파특보 10-22 22:40


불청객 황사와 먼지는 이제서야 모습을 감췄습니다.

찬 바람이 불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 '보통-좋음' 수준의 공기질을 회복했는데요.

내일은 마음 놓고 숨 쉴 수 있겠지만, 대신 찬바람에 대비해야겠습니다.

밤사이 그야말로 기온이 '뚝 뚝' 떨어지겠고요.

잠시 후 밤 11시를 기해서는 올가을 첫 한파특보도 발효되겠습니다.

경기 북부와 영서 북부, 영동 지역을 중심으로 내려지겠고요.

특히 기온이 많이 떨어지는 강원 산간에는 눈발이 날릴 가능성도 나와 있습니다.

하루 사이 얼마나 기온이 떨어지는 건지, 조금 더 자세하게 살펴보겠습니다.

내일 서울 최저기온 4도로, 오늘과 비교하면 8도 이상 내려가고요, 철원은 영하권이 예보됐습니다.

남부지방도 5도 안팎 떨어지면서, 공기가 한층 차가워지겠습니다.

그래도 하늘은 종일 쾌청하겠고요.

다가오는 주말과 휴일 동안에도 뚜렷한 비 소식 없이 하늘 표정은 무난할 텐데요, 역시나 찬바람이 문제입니다.

주말 아침 서울 2도로, 반짝 추위가 절정을 보이겠고요.

일요일 오후나 돼서야, 기온은 서서히 오름세로 돌아서겠습니다.

한주 사이 옷차림이며 거리 풍경까지 많이 달라질 텐데요.

이번 주말은 감기 걸리지 않도록 특히 조심해야겠습니다.

날씨트리였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