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63명 신규 확진…이틀째 두자릿수 안정세

10-02 10:17


[앵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어제 63명 발생했습니다.

추석 연휴 첫날인 그제부터 이틀째 두자릿수를 보이며 다시 안정세에 들어섰는데요.

보도국 연결해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이진우 기자.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어제 하루 63명 새로 나왔습니다.

이로써 국내 누적 확진자는 현재까지 모두 2만3,952명에 달합니다.

추석 연휴 첫날인 그제 77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온 이후, 이틀째 두자릿수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 감염은 모두 53명이고, 나머지 10명은 해외에서 유입된 사례입니다.

국내 감염자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경기가 19명으로 가장 많았고, 부산이 16명, 서울 9명입니다.

또 인천과 경북에서 4명씩 추가됐고, 충남에서 1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한편, 완치돼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하루새 67명 늘어 모두 2만 1,733명이 됐습니다.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1,803명이고, 위중·중증 환자는 107명입니다.

사망자는 하루새 1명 늘어 모두 416입니다.

방역당국은 추석 연휴 기간 가급적 고향 방문과 친지들과의 만남을 자제하고, 만나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jinu@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