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KPGA] 이창우, 연장전 짜릿한 샷 이글…데뷔 7년 만에 우승 09-28 08:08


이창우가 연장전에 짜릿한 샷 이글로 한국프로골프 투어 데뷔 7년 만에 생애 첫 우승컵을 들어올렸습니다.


이창우는 경기도 여주 페럼클럽에서 열린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대회 마지막날, 최종 합계 3언더파를 기록하며 김태훈, 전재한과 연장승부를 벌였습니다.


김태훈이 먼저 탈락한 가운데 전재한과 4차 연장 승부까지 간 이창우는 약 80m 정도 남기고 시도한 세번째 샷을 그대로 샷 이글로 연결해 우승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