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사도세자의 '이쁜' 누나가 쓴 화장품, 270년만에 이렇게 재탄생 09-22 17:33

(서울=연합뉴스) 조선 영조의 일곱번째 딸이자 사도세자 친누나인 화협옹주(1733∼1752)가 생전에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화장품이 화협옹주 사후 약 270년 만에 현대적으로 재탄생했습니다.

국립고궁박물관 등은 2015∼2017년 화협옹주 묘에서 출토된 화장품을 토대로 만든 현대식 화장품을 22일 공개했는데요.

20세의 젊은 나이에 홍역으로 사망한 화협옹주는 미색이 뛰어났던 것으로 전해집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황윤정·서정인>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