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미스 요르단은 내가 만든다'…피부 관리사로 변신한 달팽이 09-21 18:12

(서울=연합뉴스) 최근 요르단 여성들 사이에서 달팽이 점액 피부 마사지가 화제입니다.

달팽이는 사람들에게 애완용이나 식용으로 주로 이용되지만, 요르단 여성들에게는 그저 미용 목적일 뿐이라고 하는데요.

과연 좋기만 할까요? 요르단 수도 암만에 있는 한 뷰티 센터의 모습을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이미나>

<영상 : 로이터>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