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바이러스 테러에 당했다" 08-15 15:10


40여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며 시설이 폐쇄된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의 전광훈 목사가 교회 내 코로나 발생이 외부 바이러스 테러에 의한 것이라는 주장을 폈습니다.


개신교계에 따르면, 전 목사는 어제(14일) 교계 언론인 크리스천투데이와 전화 인터뷰에서 "우리는 집회 참석할 때마다 전부 검진 다 했는데 이건 분명히 외부 바이러스 테러가 온 것"이라며 방역 실패에 대한 책임을 외부로 돌리는 발언을 했습니다.


앞서 서울시는 이 교회 교인과 방문자 4,053명에게 안전안내 문자를 발송하는 한편 진단검사 이행 명령을 발동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