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세계식량계획, 레바논에 밀가루 5만t 지원 08-12 07:40


유엔 산하 세계식량계획이 폭발 참사를 겪은 레바논에 밀가루 5만톤을 보낼 예정이라고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이번 지원은 레바논 내 밀가루 공급을 안정시키고 식량 부족을 막기 위한 것입니다.


앞서 데이비드 비즐리 세계식량계획 사무총장은 관련 브리핑에서 앞으로 2주 반 안에 레바논에서 빵이 모두 소진될 수 있다면서
국제사회에 레바논에 대한 원조를 호소했습니다.


지난 4일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의 항구에서 발생한 대폭발로 최소 163명이 숨지고 수십명이 실종됐으며 부상자가 6천여명 나온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