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통합당, 검찰 고위직 인사 비판…"적반하장 인사" 08-07 21:17


미래통합당은 검찰 고위간부 인사 결과에 대해 "추미애 장관이 윤석열 총장의 의견을 듣는 척했지만 역시 시나리오에 따른 연출이었음이 드러났다"고 비판했습니다.


김은혜 대변인은 추 장관을 겨냥해 "모든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할 사람이 오히려 세 불리기에 전념하는 적반하장 인사로 답을 대신했다"며 이같이 비판했습니다.


검찰 출신 유상범 의원도 페이스북 글에서 "윤석열 총장을 고립시켜 몰아내기 위한 인사"라고 비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