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베이루트 폭발참사로 30만명 갈 곳 잃어…도시절반 피해 08-05 21:41


레바논 베이루트에서 발생한 초대형 폭발 참사로 30만명이 갈 곳을 잃는 등 도시 절반 이상이 피해를 봤습니다.


마완 아부드 베이루트 주지사는 AFP 통신에 "폭발 참사로 25만명에서 30만명이 집을 잃은 것으로 생각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폭발로 인한 피해액만 최소 30억 달러에서 최대 50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5조9,4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그는 당국이 현재 공식적으로 피해를 집계하고 있다면서 폭발 참사로 도시의 절반 이상이 피해를 봤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