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날씨트리] 밤사이 중부 또 강한 비…내일까지 최고 500㎜ 08-04 22:43


오늘 서울엔 큰비가 내리진 않았는데요.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비가 집중됐습니다.

오늘 단 하루 만에 강원도 철원엔 256mm, 경기도 연천에도 100mm가 넘는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지금은 강원도와 충청도, 경북에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지금 비가 내리지 않는 곳에도 갑자기 비가 쏟아질 수 있어서 계속해 주의해주셔야겠습니다.

밤부터 빗줄기가 점점 굵어지겠고요.

수도권과 강원 영서에 시간당 50에서 심하게는 120mm의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지겠습니다.

장마전선의 힘이 점점 강해지는 건 태풍 '하구핏' 때문입니다.

태풍은 상하이 부근에 상륙은 했지만 태풍에서 떨어져나온 강한 비구름대가 장마전선과 힘을 합치면서 내일도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중부지방에 100에서 300mm, 많은 곳은 500mm 이상의 비가 더 오겠고요.

경북 북부에도 최고 150mm 가 내리겠습니다.

비의 양도 많고 이 비가 이례적으로 길게 이어져서 걱정입니다.

기상청은 중부지방의 비가 8월 14일까지도 쭉 이어질 걸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추가 피해 없도록 주의해주시길 바랍니다.

반면 남부지방은 더위가 심하죠.

내일도 많은 지역이 한낮에 33도를 넘어서겠고요.

모레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이 폭염은 한풀 꺾이겠습니다.

날씨트리였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