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순식간에 물바다…집중호우 대처 요령은 08-02 09:20


[앵커]

해마다 여름철에는 집중호우로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하곤 하는데요.

폭우가 쏟아질 때는 무엇보다 침착하게 대응해야 피해를 줄일 수 있습니다.

집중호우 대처 요령을 김민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폭우가 내리면 집에서는 비가 새거나 배수로가 막힌 곳은 없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축대나 담장에 균열이 있는지, 또 무너져 내릴 가능성은 없는지 미리 점검해야 피해에 대비할 수 있습니다.

비상상황에 대비해 튜브를 준비하고 대피 장소와 비상 연락처를 숙지해두는 것이 좋습니다.

폭우가 쏟아지는 지역에선 불필요한 바깥활동을 자제하고, 부득이 외출해야 한다면 급격히 물이 불어나는 하천 주변은 피해야 합니다.

만약 계곡이나 하천에서 고립됐다면, 최대한 안전한 곳으로 몸을 옮기고 구조대를 기다리는 것이 최선의 방법입니다.

길에서 갑자기 물이 차오를 때는 가로등이나 신호등, 고압전선은 감전 위험이 있기 때문에 절대로 가까이 가지 말아야 하고...


운전 중이라면, 저단 기어를 사용해 침수 지역을 신속하게 통과해야 합니다.

특히 지하차도는 순식간에 물이 차오를 수 있는 만큼 다른 도로로 우회해야 합니다.

부득이하게 침수된 집에 들어갈 경우에는, 건물 붕괴 가능성을 반드시 점검해야 합니다.

특히 집안에 가스가 차 있을 수 있는 만큼, 반드시 환기하고 감전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전기 차단 여부도 확인해야 합니다.

연합뉴스TV 김민혜입니다. (makereal@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