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박원순 고소인 측 "전형적인 권력형 성추행…실체 밝혀져야" 07-13 18:25

(서울=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을 성추행 등 혐의로 고소한 피해 고소인 측이 13일 박 시장의 성추행 의혹을 '전형적인 권력·위력에 의한 성추행'으로 규정하면서 박 시장의 사망으로 수사가 종결돼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습니다.

고미경 한국여성의전화 상임대표는 "피고소인이 부재한 상황이라고 해서 사건의 실체가 없어지는 것은 아니다"라며 "우리는 이 사건에 대한 진상을 제대로 규명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습니다.

전직 비서 A씨 측 법률대리인 김재련 변호사는 "피해자에 대해 온·오프라인상으로 가해지고 있는 2차 가해에 대한 추가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박 시장의 극단적 선택으로 고소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마무리되더라도, 진상은 밝혀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기자회견을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전현우>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