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영상] 이순재에 이어 이번엔 신현준까지…전 매니저 갑질 폭로 07-09 17:54

(서울=연합뉴스) 배우 신현준(51) 측이 전(前) 매니저 김모 대표가 자신으로부터 '갑질'을 당했다고 폭로한 데 대해 "거짓 주장"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앞서 김 모 대표는 연예매체 스포츠투데이에 13년간 부당대우를 받았다고 주장했는데요.

이에 대해 신현준 측 관계자는 9일 통화에서 "김 전 대표는 오래전 그만둔 인물로 금전 관계가 얽혀 있는데, 제대로 돈을 주지 않았다거나 하는 말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이미나>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