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영상] 최숙현 "빵 먹인 것도 부인하나요?"…경찰과의 녹취 공개 07-08 18:47

(서울=연합뉴스) "빵 먹인 것도 부인하나요"

유족들이 8일 공개한 녹취 파일 '경찰과의 통화'에서도 고 최숙현 선수가 느낀 실망감이 고스란히 드러났습니다.

녹취에서 경찰은 "(김규봉 경주시청) 감독이 빵을 억지로 먹였을 때 옆에 있던 사람들이 피고소인인데, 빵 먹인 것도 부인합니다"라고 말하는데요, 이에 최숙현 선수는 "빵 먹인 것도요"라고 놀랍니다.

고교를 졸업하기도 전인 2016년부터 가혹행위에 시달린 최 선수와 그의 가족은 올해 2월부터 6월까지 경주시청, 경찰, 검찰, 대한체육회, 대한철인3종협회에 피해를 호소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전현우·박서진>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